우리는 마리아~~~!
원로목사님과 나오미사모님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갖다.